안동시이웃사촌복지센터, 이웃과 소통창구 마련 위한 ‘가득한 가게’열어

조헌국기자 | 기사입력 2021/06/11 [22:01]

안동시이웃사촌복지센터, 이웃과 소통창구 마련 위한 ‘가득한 가게’열어

조헌국기자 | 입력 : 2021/06/11 [22:01]

 

  © 세이뉴스



  안동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웃사촌복지센터
(센터장 정철환)는 지난 5(이웃과 소통 창구 마련을 위한 두 손에 나눔이, 마음에 정성이, 얼굴에 미소가 가득한 가게를 열었다.

가득한 가게는 안동시이웃사촌복지센터 시범사업 지역 중 용상6주공아파트 주민들이 마을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기금 마련을 위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음식을 만들어 포장하고 이웃과 나누는 활동으로 월 1회 열릴 예정이다.

이번 활동은 코로나19로 이웃 간의 소통이 단절되어 황폐해져만 가는 사회에서 이웃 간 만남과 나눔의 기회가 되었으며, 우리 마을의 좋은 점(자랑거리), 아쉬운 점(불편한 점)을 적어보는 주민 참여 공간도 마련하여 마을의 의제를 함께 고민해보는 등 뜻깊은 경험이 되었다.

정철환 안동시이웃사촌복지센터장은 지역 주민 간 원활한 소통으로 유대감을 돈독히 하고, 나아가 지역 문제를 예방하고 해결하는 인정이 넘치는 이웃사촌 복지공동체 구축을 위해 적극적으로 힘쓰겠다.”라고 전했다.

권영세 안동시장은 주민이 중심이 된 복지공동체 구축으로 소외된 사람없이 모두가 행복한 복지안동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.”라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